로고

봉화군, 상반기 소·염소 구제역 백신 일제접종

기사입력 2024/04/02 [09:14]

봉화군, 상반기 소·염소 구제역 백신 일제접종

이창열 | 입력 : 2024/04/02 [09:14]

 

▲ 봉화군, 상반기 소·염소 구제역 백신 일제접종을 실시한다./사진=봉화군

 


[팩트경북=이창열 기자] 봉화군은 구제역 발생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청정지역 유지를 위해 4월 1일부터 28일까지 4주간 ‘2024년 상반기 소·염소 구제역백신 일제접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접종대상은 관내 소·염소 사육농가(소 622호, 28,500두 / 염소 107호, 3,300두) 총 729호, 31,800두를 대상으로 상반기 구제역 백신 일제접종을 추진한다.

일제접종은 제1종 가축전염병인 구제역의 발생을 방지하고 농가의 백신접종 소홀, 개체별 접종시기 차이로 인한 접종 누락 개체발생 등의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2017년 9월부터 연 2회(상반기 4월, 하반기 10월)로 정례화해 시행하고 있다.

아울러 매년 상하반기 소·염소 일제 접종 기간을 운영하면서 항체검사를 통해 농가의 항체 양성률을 확인하게 되며, 항체 양성률 기준은 소 80% 이상, 염소 60% 이상으로 검사결과 기준치 미만 농가에 대해서는 1,0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되고, 재접종 실시 명령 및 4주 내 재검사를 해야해 농가의 주의가 필요하다.

소 50두 미만의 소규모 농가와 염소는 군에서 일괄 구매한 백신을 무상으로 공수의 4명이 방문해 접종을 지원하고, 50두 이상을 사육하는 소 전업농가는 안동봉화축협에서 백신을 구입해 자가접종을 하며, 백신 구입비용의 50%를 군에서 지원한다.

또한, 백신접종 시 발생하는 스트레스로 인한 농가 피해 최소화를 위해 스트레스 완화제도 함께 공급하게 되며, 염소 사육농가에 대해서는 공수의사와 포획인력 2명을 지원해 접종 효율을 높일 계획이다.

이승호 농정축산과장은 “작년 5월 충북에서 구제역이 발생했던 것과 같이 백신 접종이 소홀하면 언제든지 구제역이 재발할 수 있는 만큼 누락 개체가 발생하지 않고 철저한 백신접종이 이뤄질 수 있도록 축산농가의 적극적인 동참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