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울진대게와 붉은대게축제 성료

대게의 본 고장 울진 후포항에서 푸짐하게 먹고 즐기다

기사입력 2024/02/25 [17:53]

울진대게와 붉은대게축제 성료

대게의 본 고장 울진 후포항에서 푸짐하게 먹고 즐기다

이용준 | 입력 : 2024/02/25 [17:53]

 

 

[팩트경북=이용준 기자] “맛있는 대게여행! 후포항에서 모이자!” 라는 주제로 지난 22일부터 25일까지 펼쳐진 2024 울진대게와 붉은대게 축제가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5만여명이 함께 하며 성공적으로 마무리 됐다. 

▲ 2024 울진대게와 붉은대게축제 성료.    

 

나흘간 후포항을 찾은 관광객들은 다양한 프로그램과 함께 재밌게, 맛있게, 즐겁게 울진의 명품 대게를 즐기는 시간을 가졌다. 

 

울진군의 대게는 한류와 난류가 교차하고 먹이생물이 풍부한 왕돌초 지역에 서식하기 때문에 품질이 매우 우수하다. 

 

이번 축제에서는 이러한 우수한 품질의 대게를 할인 이벤트와 수산물 상생할인 쿠폰 행사를 통해 더욱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었고, 특히 평상시에 경험해보지 못하는 대개 경매 체험으로 관광객들에게 특별한 재미도 선사했다.

 

개막식 퍼포먼스인 대게 플레시몹은 참여한 모두를 위한 화합의 장이 되었으며 월송큰줄당기기와 게 줄 당기기는 볼거리 제공과 동시에 관광객이 직접 체험하며 울진의 전통 문화를 느낄 수 있는 계기가 됐다.

 

또한 울진대게와 붉은대게 축제의 시그니처 프로그램인 게장 비빔밥 만들기는 축제에 함께 한 사람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사하였고,  요트승선체험은 기상여건으로 운항횟수를 줄였음에도 불구하고 크루즈 승선 체험과 같이 올해도 큰 인기를 얻었다.

 

특히 이번 축제에는 한파와 우천에 대비하여 500석 규모의 TFS 텐트 설치와 에어돔 쉼터를 제공하여 관광객들이 안전하게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편의시설도 확충했다. 

 

손병복 울진군수는 “축제 첫날부터 이어진 강풍과 한파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단 한건의 안전사고 없이 축제가 진행된 만큼 지역주민들과 관계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내년에도 다채롭고 풍성한 프로그램으로 준비해서 2025년 2월 28(금)부터 3월 3일(월)까지 개최되는 「2025 울진대게와 붉은대게 축제」에도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 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