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김미애 국회의원, 고향 포항시에 고향사랑기부금 기탁 ‘훈훈’


포항 구룡포 출신인 김미애 의원, 고향 발전 응원하며 고향사랑기부금 기탁

지난해 힌남노 피해 때도 고향 찾아 봉사활동, 고향 포항에 물심양면 응원

기사입력 2023/12/26 [18:54]

김미애 국회의원, 고향 포항시에 고향사랑기부금 기탁 ‘훈훈’


포항 구룡포 출신인 김미애 의원, 고향 발전 응원하며 고향사랑기부금 기탁

지난해 힌남노 피해 때도 고향 찾아 봉사활동, 고향 포항에 물심양면 응원

권정혜 | 입력 : 2023/12/26 [18:54]

[팩트경북=권정혜 기자] 포항시는 김미애 국회의원(국민의힘, 부산 해운대구을)이 26일 포항시청을 방문해 고향사랑기부금을 기탁하며 고향인 포항에 대한 애정과 관심을 전했다고 밝혔다.

▲ 포항이 고향인 김미애 국회의원(국민의힘, 부산 해운대구을)이 26일 포항시청을 방문해 고향사랑기부금을 기탁했다.(좌측 김미애 의원, 우측 김남일 부시장.    

 

포항 구룡포읍에서 태어난 김미애 의원은 포항여자고등학교에 입학 후 어려운 경제사정으로 졸업하지 못했으나, 학업의 끈을 놓지 않고 동아대학교 법학과에 입학하고 2002년 사법시험에 합격하며 법조인의 길을 걸었다. 

 

이후 2020년 제21대 부산 해운대구을 국회의원으로 당선되며 의정활동을 시작했다. 

 

이날 포항여고는 어려운 환경을 스스로 극복하고 후배들에게 귀감이 돼 준 김미애 의원에게 개교 이래 처음으로 제1호 명예졸업장을 수여하기도 했다. 

 

김 의원은 지난해 여름 힌남노 때도 포항을 찾아 수해 피해 복구 봉사활동에 참여하는 등 고향의 아픔을 함께하며 물심양면으로 포항을 응원했다. 

 

고향사랑기부제 동참 외에도 사랑의 열매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으로 이웃돕기 성금을 전달하는 등 약자와 지역에 대한 사랑을 이어가며 지역사회에 큰 귀감을 전하고 있다.

 

김미애 의원은 “고향사랑기부제를 통해 고향인 포항에 작은 보탬이 될 수 있어 기쁘다”며 “고향사랑기부제에 많은 분들의 관심을 부탁드리며, 이를 통해 포항이 더욱 발전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김남일 포항시 부시장은 “고향을 사랑하는 김미애 의원님의 따뜻한 마음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보내주신 기부금이 의미있는 사업에 쓰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향사랑기부제는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방 재정 확충을 위해 올해부터 시작된 기부제도로, 개인이 지자체에 기부하면 지자체는 기부금을 주민복리 증진 등의 용도로 사용하고 기부자에게는 세액공제와 더불어 답례품의 혜택을 제공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